The Grapvine Times

                   

News





매사추세츠 여성을 위한 의료법

newspaper update; 11/25/2017



매사추세츠 Charlie Baker 주지사는 20일 월요일 주정부 보험사에게 가입자 부담금없이 피임약을 제공받을 수 있는 법안에 서명했다.

“이 법안은 매사추세츠 주에 있는 어떤 여성도 워싱턴에서 계속되는 의료법에 상관없이 그녀의 건강 관리 서비스와 권리가 연방 정부에서 영향을 받을지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다.” 고 Baker 주지사는 말했다.

현재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서명한 저렴한 의료법에 따라 보험 회사는 비용 분담없이 피임약을 처방해야한다. 그러나 ACA(Affordable Care Act)를 폐지하려는 공화당의 노력은 그 요구 사항의 미래가 불확실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서명된 법의 주요내용은 어떤 영향으로 법이 폐지되거나 변경되더라도 여성이 무료로 피임약을 계속 처방받을 수 있도록 주차원에서 지원하는 것이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1억인 서명 운동

참여하기 : MORE DETAI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