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Grapvine Times

                   

News





美 국무부, 美 비자 신청자들에게 소셜 미디어 기록을 요청할 것이라고 발표

newspaper update; 3/30/2018



미 국무부는 미국에 입국하려는 모든 사람들에게 소셜 미디어 기록을 요청할 것이라고 Reuters를 비롯한 주요언론매체들은 일제히 보도했다.

국무부 자료에 따르면, 예산안 (Office of Management and Budget, OMB) 승인을 받아야하는 이 제안서는 대부분의 이민자와 비이민자 (immigrant and non-immigrant)들이 비자 신청시 지난 5년간 사용한 모든 소셜 미디어 ID를 연방 신청서에 기재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또한 국무부는 테러 또는 기타 국가 안보 관련 비자 발급과 관련하여 추가 조사를 실시해야 하는 사람들에게는 엄격한 심사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새로운 제안은 30일 (금요일)에 연방 관보(Federal Register-The Daily Journal of the United States. Government)에 발표되었다

승인을 받은 신청자는 이전 5년동안 사용된 전화 번호, 이메일 주소, 국제 여행 기록 등을 제출해야한다.


(Source: Reuters.com & Federal Register )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1억인 서명 운동

참여하기 : MORE DETAI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