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Grapvine Times

                   

News





뉴햄프셔 한인회, 신년인사 및 ‘한국의 날(Korea Day)’ 기념 행사 가져

newspaper update; 2/16/2018



뉴햄프셔 한인회는 신년 인사 및 ‘한국의 날(Korea Day)’ 기념 행사를 지난 2월 10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주보스톤 김용현 총영사, 동포담당 이종섭 영사, 뉴햄프셔 한인회 조은경 회장, 박선우 전 회장 등 임원진, 뉴햄프셔 지역 한인 동포와 6.25 참전용사, 뉴잉글랜드 지역 동포 그리고 뉴햄프셔 한국전 참전용사회 (Korean War Veterans Association)에서는 3인의 전,현직 회장들이 가족들과 함께 참석하였다.

조회장은 환영사에서, 지난 1998년 2월에 소수의 창립회원들로 시작한 뉴햄프셔한인회 (초대 회장 한윤영)가 올해로 20주년을 맞게 되었다고 밝히며, 동포들의 권익보호와 동포사회의 위상제고, 미 주류사회와의 관계발전 등을 위해 한인회가 진행해 오고 있는 여러가지 활동이 의미있게 지속될 수 있도록 뉴잉글랜드 동포사회의 더욱 많은 참여와 성원을 바란다고 전하였다

지난 2월 5일 박선우 전 회장이 뉴햄프셔 Sununu 주지사(공화)가 평창 올림픽 성공을 기원하고, 2월을 “평창 올림픽의 달”로 지정 선포한 것, 주지사에 의해 16년째 “한국의 날”이 선포되고 있는 경과보고와 함께 뉴햄프셔 한인회의 숙원 사업인 한인회관 건립 모금 현황에 대해서도 보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한인회관 건축기금 마련을 위해 큰 금액($1,000)을 후원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한인들이 연회비 걱정없이 회원가입할 수 있도록 해 달라며 별도 후원금 ($1,000)을 희사한 신영철 옹에게 감사장이 수여되었다.

뉴햄프셔 한인회는 한인사회내 법률자문 지원 등 한인동포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1억인 서명 운동

참여하기 : MORE DETAI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