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CDC와 FDA 공동 성명 발표 : Johnson & Johnson COVID-19 백신에 대하여
Updated ; 4-13-2021


CDC와 FDA는 미국에서 4월 12일까지 Johnson & Johnson COVID-19 Vaccine 접종은 6.8 million doses 이상이 투여되었는데 미국에서 희귀하고 심각한 유형의 혈액 응고 사례 6건이 보고되어 관련 데이터를 검토하고 있다고 13일 발표했다.

CDC와 FDA는 공동 성명에서 Johnson & Johnson COVID-19 Vaccine 투여후 6건의 사례는- 낮은 혈소판 수치 (혈소판 감소증)와 함께 대뇌 정맥동 혈전증 (cerebral venous sinus thrombosis-CVST) 이라고하는 일종의 혈전이 나타났고 이 증상은 모두 18~48세 사이의 여성에게서 발생했으며 접종 후 6-13일에 이와 같은 증상이 나타났다고 말했다.

"CDC는 13일(수요일)에 예방 접종 자문위원회 (ACIP) 회의를 소집하여 이러한 사례를 추가로 검토하고 잠재적인 중요성을 평가할 계획이며, FDA는 이러한 사례 조사와 분석을 검토할 예정이다. 이 과정이 완료될 때까지, 우리는 이 백신의 사용을 충분히 주의하여 일시 중지 할 것을 권장한다." 고 밝혔다.

CDC는 "현재 이러한 부작용은 극히 드문사례로, COVID-19 백신 안전은 연방 정부의 최우선 과제이며, 우리는 COVID-19 백신 접종 후 건강 문제에 대한 모든보고를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 예방 접종 후 3 주 이내에 심한 두통, 복통, 다리 통증 또는 숨가쁨이 발생하는 J & J 백신 접종을 받은 사람은 의료 서비스 제공자에게 연락해야 한다." 고 덧붙였다.

CDC(미 질병 통제 예방 센터) 자문단은 Johnson & Johnson COVID-19 백신의 다음 단계를 논의하기 위해 4월 23일(금요일)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source : CDC & FDA)